인천 아파트 복도서 30대 남성, 모녀 향해 칼부림…30대 딸 사망

인천 아파트 복도서 30대 남성, 모녀 향해 칼부림…30대 딸 사망
15 눈사람 0 72925 0 0

17일 인천 논현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54분쯤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 한 아파트에서 30대 남성 A씨가 흉기를 휘두른 사건이 발생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과 소방은 아파트 복도에 쓰러져 있는 A씨와 30대 여성 B씨를 발견했다. 발견 당시 B씨는 흉기에 찔려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했다. A씨도 자해를 시도한 뒤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B씨의 어머니 C(60대) 씨도 손 부위에 부상을 입었다. 어머니 C씨는 딸 B씨가 출근하는 과정에서 집 앞에 있던 A씨와 마주친 뒤 흉기에 찔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C씨는 집으로 피신해 곧바로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B·C씨 모녀에게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아직까지 A씨가 이들 모녀와 일면식이 있었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치료를 마치는 대로 B씨와의 관계와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0 Comments
제목